뉴스 > 정치·사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경찰청, 추석 명절 종합치안활동으로 112신고 등 감소
기사입력  2022/09/12 [16:41]   김남현

 

광주경찰청, 추석 명절 종합치안활동으로 112신고 등 감소

112신고(19%↓), 교통사고 (65%↓), 교통사고 부상자(62%↓) 감소

 

광주경찰청(청장 임용환), 광주자치경찰위원회(위원장 김태봉)는, 지난 8. 29.(월)부터 9. 12.(월)까지 2주간 추석 명절 종합치안활동을 추진한 결과, 전년 대비 112신고와 교통사고가 감소하는 등 안정적인 치안을 유지했다고 밝혔다.

 

추석 연휴동안 112신고는 하루 평균 1,481건 접수되어, 지난해 1,826건 보다 19%가 줄었고, 같은 기간 교통사고는 26건 발생하여 지난해보다 일 평균 65%(18.6건→6.5건)감소 하였고, 교통사고로 인한 부상자 역시 62%(28.4명→10.8명) 감소하였다.

 

또한, 명절기간 가정불화 등으로 자칫 강력사건으로 확산될 수 있는 가정폭력 예방을 위해 재발우려가정(402가정)에 대한 사전 모니터링을 실시하는 등 가정폭력 예방 활동 결과, 가정폭력 신고는 일 평균 8.7%(25건→23건) 감소하였다.

 

광주경찰은 종합치안활동으로 편의점・금은방 등 범죄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업소(2,138개)에 대한 범죄예방진단, 여성 1인이 운영하는 점포에 대해서는 탄력순찰을 지정하여 가시적인 순찰활동을 실시하고, CCTV 통합관제센터에도 통보하여 취약시간대 집중관제하는 등 범죄예방활동을 강화하였다.

 

또한, 교통관리를 위해 양동시장등 9개 전통시장과 시립묘지 성묘차량 혼잡완화를 위한 교통관리 및 귀성⋅귀경길 정체되는 고속도로 진출입로 7개소에 하루 평균 교통경찰 102명, 순찰차등 25대를 배치, 소통 위주의 안전한 교통관리를 추진해 왔다.

 

광주경찰은 “추석 연휴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선제적⋅예방적 치안활동을 전개하여, 광주시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밝혔다.

ⓒ 남도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