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경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 청년 스마트 농수산 유통활동가, 체계적 프로그램으로 육성
기사입력  2020/09/22 [16:04]   김남현

 

전남 청년 스마트 농수산 유통활동가, 체계적 프로그램으로 육성

200여 명 대상 온‧오프라인 교육 및 자격증 취득 도움 제공

농‧수‧축협‧로컬푸드 배치 2년간 근로 보장…실무 경험 축적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이하 진흥원)은 청년 스마트 농수산 유통활동가 육성사업에 참여하는 유통활동가를 대상으로 농축수산업에 대한 전문성을 배양하고, 직무역량을 높이기 위한 실무교육을 올 하반기 실시할 계획이라고 22일 밝혔다.

 

진흥원에 따르면 이번 교육은 직무연계 자격증 취득을 돕고 조직에 대한 적응력을 높이는 등 개인 역량강화에도움을 제공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특히, 오는 11월 지역농협 공채를 대비해 NCS과정을 지난달 24일부터 온라인을통해 진행함으로써 취업 역량을 고취하는 데 일조하고 있다.

 

진흥원은 내달부터 도내 20개 지자체를 4개 그룹으로 분류해 창업 기초실무와 마케팅 및 영업 실무 전문가 과정 등에 대한 온라인 교육과 워크숍을 추진한다.

 

서비스매니저, 영업실무관리자, SNS마케팅전문가 등의 자격증 취득을 체계적으로 지원할예정이다.

 

이준근 원장은 “전라남도의 역점 산업인 농수산물 유통 산업을 청년 일자리와 결합해추진하면서 일거양득의 시너지효과를 내고 있다”며 “양질의 일자리가 지속적으로 창출될 수 있도록 지원책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한편, 진흥원이 추진하는 청년 유통활동가 육성사업은 행정안전부 지역주도형 일자리 사업이다. 유통활동가 220명을 도내 20개 지자체 내 농‧수‧축협 및 로컬푸드에 배치해 현장 실무경험을 쌓게 하고 있다. 지난해 3명의 지역농협 정규직 합격자가 배출되는 등 청년의 지역 정착에 기여하고 있다.

ⓒ 남도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