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광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 서구, 감정노동자 근무환경 인식 개선 앞장
기사입력  2020/05/31 [11:41]   강학영

 

광주 서구, 감정노동자 근무환경 인식 개선 앞장

코로나로 힘든 시기, 감정노동자 배려문화 정착

  © 남도매일

 

광주 서구(구청장 서대석)가 지역 노사민정협력 활성화 지원을 위해 '취약근로자 근무환경 등 인식개선을 위한 홍보'에 나섰다.

 

지난 29일 서구는 감정노동자의 노동인권 보호 및 산업안전보건법 고객응대 근로자 보호 조치에 따른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관내 소규모 마트들을 방문했다.

 

이날 서구는 관내 나들가게 39개소, 식자재마트 2개소를 방문해 고객을 직접 대면하는 소규모 마트 감정노동자들을 위해 제작한 사회적 인식개선 홍보물을 전달했다.

 

홍보물은 "고맙습니다. 따뜻한 말 한마디 모두가 행복해집니다."라는 문구가 새겨진 홍보판과 뱃지로 감정노동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또한, 앞서 서구는 이번 사업을 위해 지난 28일 서구청에서 서대석 서구청장과 류지용 서구 나들가게협의회 회장을 비롯한 회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취약근로자 근무환경 인식 개선을 위해 나들가게와 업무협약을 가졌다.

 

광주 서구 관계자는 "이번 사회적 인식개선 홍보를 통해 일부 고객의 폭언 등 잘못된 인식과 태도로부터 감정노동자를 보호하는 배려 넘치는 서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남도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