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완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완도해경, 코로나19 수사부서 가림막 설치
기사입력  2020/03/24 [13:47]   유병택

 

완도해경, 코로나19 수사부서 가림막 설치

피의자 등 조사 시에도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 남도매일

 

완도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코로나19 감염증 예방 ‧ 방지를 위해 피의자, 민원인 등 접촉이 잦은 일선 부서에 스탠드형 아크릴 가림막을 설치했다고 24일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최근 타 기관에서 피의자 등 조사 대상자 일부가 코로나19 의심 증세를 보이면서 경찰서가 임시 폐쇄되거나 의심 환자와 접촉한 직원들이 격리 조치된 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여 조사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코로나19 감염 예방과 확산 장기화를 우려한 조치로 수 ‧ 형사 부서 조사실 4곳에 대해 스탠드형 아크릴 가림막을 설치하였다.

 

완도해경 관계자는 “코로나19 감염이 빠르게 확산하는 가운데 정부차원의 “사회적 거리두기”실천을 위해 자체 제작하여 가림막을 설치했다”며 “피의자 등 조사 대상자의 대면접촉을 최소화하여,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완도해경이 되겠다”고 전했다.

ⓒ 남도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