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커뮤니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농어촌공사 전남본부, 무안군 농가에 지하수보호관정 설치 지원
기사입력  2019/11/05 [13:34]   김남현

 

농어촌공사 전남본부, 무안군 농가에 지하수보호관정 설치 지원

맑은 물 공급 위해 8개 농가에 무상설치, 전문기술력 활용한 사회적가치 실현

▲     © 남도매일

한국농어촌공사 전남지역본부(본부장 박종호)는 본사 지하수지질처와 전남 무안군과 공동으로 지역 농가의 지하수 수질보호와 안전영농을 위해 8개 농가에 지하수 관정보호함을 무상으로 설치했다고 5일 밝혔다.

 

관정보호함은 지하수를 펌프로 양수해 농사에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시설인 관정에 오염물질 유입을 방지하고 외부의 진동이나 기온차 등으로부터 보호해 안전을 보장하기 위한 시설물이다.

 

공사와 무안군은 2000년부터 지반침하 정밀안전진단 사업을 시작으로 △지역 지하수관리 △공공지하수시설물 유지관리 △방치공 폐공처리 등 전문기술력을 활용한 다양한 공익적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또한 기관과 지자체가 공동으로 농촌의 사회적가치 실현에 앞장서기 위해 이번 관정보호함 설치를 추진했으며, 공사는 앞으로 지하수 관정 보호함 설치를 비롯하여 방치공 폐공처리 등 농업인이 필요로 하는 사회적 가지 활동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공사 관계자는 "보호함 설치는 지하수 수질보호와 시설관리는 물론 농업인의 안전과 원활한 농사에 도움이 되는 의미있는 일"이라며, "앞으로도 지하수 분야의 전문기술력을 활용해 다양한 사회적가치 실현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 남도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