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사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다도해해상국립공원. 여름철 불법․무질서 행위 사전예방 강화
기사입력  2019/07/04 [12:29]   김남현

 

다도해해상국립공원. 여름철 불법․무질서 행위 사전예방 강화

불법․무질서행위(지정장소 내 음주행위, 야생생물 채취, 지정장소 외 취사․야영, 출입금지 위반 등) 사전 예방 강화

▲     © 남도매일

 

국립공원공단 다도해해상국립공원서부사무소(소장 이천규)는 여름철탐방객 집중에 따른 자연자원 훼손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하여 공원 내각종 불법․무질서 행위에 대하여 7월 10일부터 8월 31일까지 사전예방활동 및 단속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주요 단속 대상은 다도해해상국립공원 내 유․무인도서(조도․관매도,비금․도초․우이도, 흑산도․홍도 일원 등) 해안가 및 탐방로 일대에서빈번히 발생되는 야생생물 포획, 출입금지위반, 취사․야영, 음주․흡연행위 등이다.

 

특히, 이번 단속기간에는 산 정상부 음주행위를 포함한 불법·무질서행위 예방 및 단속에 이동식 무인계도시스템과 열화상센서, 고성능 스피커 등을 탑재한 무인기(드론) 등 ICT 장비를 추가 도입하여 적극활용할 계획이다.

 

송도진 다도해해상국립공원서부사무소 해양자원과장은 “국립공원내불법·무질서행위를 근절하고 올바른 탐방문화를 정착시키는데는 국민들의자발적인참여가 반드시 필요하다.”며, 탐방객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 남도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