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완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완도해경, 소안도 추락 응급환자 긴급이송
기사입력  2019/01/29 [11:17]   유병택

 

완도해경, 소안도 추락 응급환자 긴급이송

바다가족 생명지킴이 역할 톡톡

▲     © 남도매일

 

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충관)는 지난 28일 완도군 소안도 해안가에서 추락으로 인한 응급환자가 발생해 긴급이송에 나섰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환자 정모씨(남, 48세, 소안도거주)는 지난 28일 밤 10시경 집으로 걸어가던 중 완도군 소안도 비자리 인근 해안가 난간 약 5미터 가량 높은 언덕에서 추락해 의식을 잃고 전신 타박상으로 추정되어 대형병원의 진료가 필요해 밤10시 23분경 완도해경 상황실로 신고 접수되었다.

 

이에 완도해경은 경비함정을 급파, 신고접수 25분 만에 현장에 도착하여 환자 및 보호자를 편승시킨 후 원격의료시스템 이용 목포한국병원과 소통하며 환자에게 지속적으로 심폐소생술을 실시하여 밤 11시 30분경 화흥포항에 도착해 대기 중 이던 119구조대에게 응급환자를 안전하게 인계했다.

 

한편, 정모씨는 목포소재 대형병원 중환자실에 입원 중 이라고 전했다.

 

또한, 같은 날 오후 6시 39분경 완도군 노화읍에서 발열 및 구토 증세를 보인 고혈압 응급환자인 김모씨(남, 42세)를 긴급 이송하여 바다가족의 생명을 톡톡히 지켜내었다.

ⓒ 남도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