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사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완도해경, 소안도 임산부 응급환자 긴급이송
기사입력  2018/12/06 [13:11]   유병택

 

완도해경, 소안도 임산부 응급환자 긴급이송

▲     © 남도매일

 

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영암)는 6일 완도군 소안도에서 응급환자가 발생해긴급이송에 나섰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6일 자정 12시경 완도군 소안도에 거주하는 임산부 심모씨(34세, 여)가 5분 간격으로 규칙적 진통이 발생하였고, 새벽 5시 10분경부터 약 2~3분 간격으로 심한 진통이 발생하여 새벽 5시 18분경 완도해경 상황실로긴급이송을 요청하였다.

 

이에 완도해경은 경비함정을 급파, 신고접수 30분 만에 현장에 도착하여 환자와보호자(남편)를 편승시킨 후 원격의료시스템을 이용 환자의 상태를 확인하며새벽 6시 34분경 땅끝항에 도착해 대기 중인 119구조대에게응급환자를 인계했다.

 

또한, 지난 5일 오후 5시 46분경 완도군 소안도에서 심부전증 의심 응급환자 김모씨(53세, 남)를 긴급 이송하여 바다가족의 생명을 톡톡히 지켜내었다.

 

김영암 서장은 “국민이 부르는 곳이라면 언제 어디든 달려가는 든든한 해양경찰이 되겠다.”며 “바다가족의 위급한 상황이 발생하면 언제든지 우리 해양경찰을 찾아 달라”고 말했다.

ⓒ 남도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