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나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나주 금성지구대~나주농협, 치매 환자 금융거래 편의를 위한 업무협약
기사입력  2018/11/13 [14:34]   이충기

 

나주 금성지구대~나주농협, 치매 환자 금융거래 편의를 위한 업무협약

▲     © 남도매일

 

나주 금성지구대(대장 유종현)와 나주농협(조합장 허철호)은 13일, 초기치매환자의 금융거래에 대해 농협과 경찰이 함께 적극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방자치단체에서 9월20일부터 중증치매를 앓는 어르신의 의사결정을 도와주는 '치매노인 공동후견인제도'를 운영하고 있어 금융거래를 도와주고 있으나 현재 초기 치매환자의 경우 치매 확정판단을 받기가 어렵고 통장을 통한 현금인출 및 기타 금융 거래시 불편한 점이 많았으며 노령으로 인한 보이스피싱 사기범죄에 표적이 될 수 있었다.

 

이에 치매환자가 농협 방문 시 경찰과 업무협약으로 금융거래 범죄 의심시 가족에게 금융거래 사실을 통보 해주고 치매환자를 가족의 입장에서 편리하게 업무를 볼 수 있도록 적극 도와주기로 협약하였다.

ⓒ 남도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