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음식·맛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계적인 수준으로 인정받은 국내 최초 레스토랑 가이드 블루리본 서베이, ‘구르망 월드 쿡북 어워드 2016’ 수상
기사입력  2016/05/30 [13:09]   김남현


세계적인 수준으로 인정받은 국내 최초 레스토랑 가이드

블루리본 서베이, ‘구르망 월드 쿡북 어워드 2016’ 수상


 


- 세계 최대 요리 도서 시상식
구르망 월드 쿡북 어워드에서 <심사위원 특별상> 수상



-
국내 최초의 레스토랑 가이드,
세계적인 수준의 레스토랑 가이드북으로 인정 받아

 


국내 최초의 레스토랑 가이드 블루리본 서베이가 세계적인 수준을 인정 받았다.


 



블루리본 서베이(발행인 여민종)는 지난 29일 중국 산둥성 옌타이(烟台)에서 개최된구르망 월드 쿡북 어워드 2016(Gourmand World Cookbook Awards 2016)’에서심사위원 특별상(Special Award of International Jury)’을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



 



‘구르망 월드 쿡북 어워드(이하 구르망 어워드)’는 지난 1995년 프랑크푸르트에서 처음으로 개최된 이래 매해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요리 도서 축제로 올해는 21회째를 맞아 세계 209개국의 미식 관련 도서가작가출판사국가라이프스타일주제비영리 분야 총 92개 부문에서 경합을 벌였다. 구르망 어워드는 미식계의 오스카상이라 불리며, 기준에 부합하는 후보가 없을 경우 후보를 내지 않을 정도로 엄격한 심사 아래 진행되는 권위 있는 행사다.



 



블루리본 서베이는 2005년 이래 매년 국내 우수 레스토랑 정보를 담은 가이드북 <서울의 맛집>, <전국의 맛집> 등을 출간하고 있다. 블루리본 서베이는 작년 11월 진행된구르망 어워드 2016’ 1차 심사에서 대한민국 최우수 도서로 선정되어 2차 심사에서는 모든 분야를 통틀어서 주어지는 <심사위원 특별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구르망 어워드의 회장 에두아르드 쿠앙트로(Edouard Cointreau)블루리본 서베이는 편집이 체계적이고 조직적이며, 객관적이면서 통찰력 있는 미식 가이드로서 세계적인 수준의 격조가 느껴진다라고 평했다.



 



블루리본 서베이 여민종 발행인은이번 구르망 어워드의 수상은 블루리본 서베이가 세계 최고 수준의 레스토랑 가이드로 인정받은 결과라며앞으로도 명성에 걸맞게 미식 관련 전문 도서를 출간하며 한국 미식 문화 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한편, 구르망 어워드 2016은 지난 28일부터 오는 31일 총 4일간 세계적인 출판사, 작가, 언론인 및 식음료 유통, 외식업 관계자들이 참여하는 행사로 시상식 외에도 중국 산동 요리 콘퍼런스, 페루 요리 시연 등 세계의 미식 문화와 관련된 정보와 트렌드를 알 수 있는 여러 이벤트 등을 진행한다.



29일 시상식에서는 대상에 해당하는 <올해의 가장 특별한 책(Most Important of the Year)> 상을2015년에 론칭한 프랑스의 미식 랭킹사이트 라 리스트(La Liste)가 수상하였으며, 세계적인 미식 가이드 미쉐린이 <푸드 앱(Food App)> 분야에서 1위를 수상하였다.


이날 수상한 책들은 오는 10월에 열리는 독일 프랑크루프트 북페어에서도 전시되어 세계 도서업계에 공개된다.


ⓒ 남도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