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사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병원간 1인실 입원비 하루 최대 31만원 차이
기사입력  2014/02/17 [15:30]   최기휴 기자

치과임플란트는 310만원 차이나...최고 400만원, 최저 90만원
갑상선 초음파검사료 13만원 차이...최고 18만원, 최저 5만원
MRI 요천추검사료 최저 24만7천원, 최고 79만2천원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오는 18일부터 심사평가원 홈페이지에 상급종합병원 공개에 이어 300병상


초과 종합병원까지 비급여 가격을 공개한다.


 



심사평가원의 가격공개는 지난 2012년 물가관계장관회의 결정에 따른 것으로 작년 1월에 43개 상


급종합병원의 상급병실료 등 6대 비급여 항목의 가격공개를 시작으로 같은 해 9월에는 MRI 등 4대


항목을 추가로 공개했다.


 



심사평가원이 현재 공개하고 있는 비급여 항목은 ▲상급병실료 ▲초음파검사료 ▲MRI 진단료▲치


과임플란트료 등 10대항목, 32개 세부항목이다.


 



이번 가격공개로 심사평가원 홈페이지에서 비급여 가격검색이 가능한 기관 수는 기존에 공개 중인


상급종합병원 43개 기관과 300병상 초과 종합병원 110개 기관을 합쳐 153개 기관이다.


 



또한 올 상반기 중에는 종합병원의 비급여 고지방법 지침 개정이 예정돼 하반기에는 이를 적용해


비급여 가격공개 항목을 추가하고 공개기관을 전체 종합병원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조사된 300병상 초과 종합병원의 가격 분석 결과 의료기관의 규모나 위치한 지역보다는 설립유형


별로 가격에 차이를 보이는 것으로 조사됐다.


 



종합병원을 설립유형에 따라 대학병원, 대형공립병원(수도권소재, 보훈·산재병원 제외), 보훈·


산재·지방의료원, 민간병원으로 분류했을 때 비급여 가격은 대학 및 대형공립병원>민간병원>보훈


·산재·지방의료원 순이다.


 



주요 항목별 가격을 살펴보면 상급병실료 1인실의 경우 최저 4만원(C병원, 4~10만원)에서 최고 35


만원(D병원, 29~35만원)으로 나타났다.


 



설립유형별로는 대학병원이 최저 6만원(K병원)에서 최고 35만원(D병원, 29~35만원), 대형공립병원


이 최저 6만3000원에서 (K병원, 6만3000원~13만3000원) 최고 32만9000원(W병원), 보훈·산재·지


방의료원이 최저 4만원(C병원, 4~10만원)에서 최고 10만원(J병원 외 4개기관), 민간병원이 최저 5


만원(D병원)에서 최고 23만원(M병원)까지의 가격으로 조사됐다.


 



초음파검사료의 경우 갑상선초음파 검사(영상의학과 실시)는 최저 5만원(D, M병원)에서 최고 18만


원(KN,KD,D,C 병원)으로 조사됐다.


 



설립유형별로는 대학병원이 최저 8만원(E, D병원)에서 최고 18만원(KN,KD,D,C 병원), 대형공립병


원이 최저 10만8000원(K병원)에서 최고 15만원(W병원, 3만1000원~15만원/K병원, 15만원), 보훈·


산재·지방의료원이 최저 5만원(D병원)에서 최고 12만원(J병원), 민간병원이 최저 5만원(M병원)에


서 최고 16만1000원(K병원)이었다.


 



MRI진단료의 경우 요·천추검사는 최저 24만7000원(M, N병원), 최고 79만2000원(C병원)으로 조사


됐다.


 



설립유형별로는 대학병원이 최저 43만원(D병원)에서 최고 79만2천원(C병원), 대형공립병원이 최저


50만원(S병원)에서 최고 72만5000원 (W병원, 26만9000원~72만5000원), 보훈·산재·지방의료원이


최저 24만7000원(N병원)에서 최고 50만원(A병원), 민간병원이 최저 24만7000원(M병원, 24만7000원


~29만6000원)에서 최고 64만5000원(K병원)으로 조사됐다.


 



PET진단료의 경우 몸통(토르소) 검사는 최저 54만9000원에서(D, J병원) 최고 137만1000원(K병원)


으로 조사됐다.


 



설립유형별로는 대학병원이 최저 64만원(K병원)에서 최고 118만2000원(KN,KD,D,C 병원, 108만2000


원~118만 2000원), 대형공립병원이 최저 80만원(S병원)에서 최고 121만8000원(K병원), 보훈·산재


·지방의료원이 최저 55만원(J, D병원)에서 최고 100만원(B병원), 민간병원이 최저 60만원(C병원)


에서 최고 137만1천원(K병원)이었다.


 



치과임플란트료는 최저 90만원에서(A병원, 90~220만원)에서 최고 400만원 (W병원, 250~400만원)으


로 조사됐다.


 



치과임플란트는 부위나 재료 종류를 불문한 치아 한대당 비용으로 설립유형별로 대학병원이 최저


105만원(S병원, 105~250만원)에서 최고 350만원(D병원, 230~350만원), 대형공립병원이 최저 120만


원(S병원, 120~180만원)에서 최고 400만원(W병원, 250~400만원), 보훈·산재·지방 의료원이 최저


120만원(I병원, 120~140만원/D병원, 120~150만원)에서 최고 350만원(J병원, 140~350만원), 민간병


원이 최저 90만원(A병원, 90~220만원)에서 최고 370만원(W병원, 140~370만원)이었다.


 



이번에 공개된 종합병원의 비급여 가격정보는 지난해 12월에 조사된 가격으로 그 이후에 변경된


가격은 반영되지 않아 일부 항목의 경우 종합병원의 고지가격과 차이가 날 수 있으며 가격변경이


발생한 종합병원에서는 가격변경 절차에 따라 신청을 하면 심사평가원 홈페이지에 반영할 예정이


다.


 



그동안 비급여 진료비용은 각 의료기관의 홈페이지에 고지돼 있었지만 일반 국민이 가격비교를 하


기 위해서는 알기 어려운 비용정보를 각각의 홈페이지에서 찾아 수집해야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비급여 가격공개 정보는 올 4월부터 스마트폰 사용자를 위해 모바일 홈페이지(m.hira.or.kr)와 '


건강정보' 앱을 통해서도 제공되며, 의료기관이 비급여 가격자료 변경신청 및 확인 등을 쉽게 할


수 있도록 요양기관업무포털(biz.hira.or.kr)을 통해 실시간으로 처리할 수 있는 시스템도 구축될


예정이다.


ⓒ 남도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