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송/TV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식구 한달 생활비 15만원
KBS ‘인간극장-낭만짠돌이’ 6-10일 방송
기사입력  2012/02/05 [15:34]   /연합뉴스

KBS 1TV ‘인간극장’은 6-10일 오전 7시50분 ‘내 남편은 낭만짠돌이’를 방송한다.
프로그램은 세 식구의 한달 생활비가 15만 원에 불과해 절약에서 둘째 가라면 서러운 강주찬(33) 씨 이야기를 전한다.
강씨는 칼바람 부는 겨울에도 기름 값 무서워 보일러 한번 안 틀고 생선이 먹고 싶은 날엔 낚싯대 메고 바다로 간다.
쓰레기는 동네에 버려진 쓰레기봉투에 버리고 밤늦게 아파트 단지를 돌며 재활용품을 줍는다.
동갑내기 아내는 그런 짠돌이 강씨를 사랑해 결혼했지만 이젠 세살 딸의 육아비까지 아끼려는 남편 때문에 속이 상한다.
하지만 강씨의 짠돌이 정신 덕분에 컨테이너 박스에서 어렵게 시작한 신혼살림은 작은 전셋집을 마련하는 데로 발전했고 알뜰살뜰 모으고 절약해서 지금은 어엿한 닭갈비집도 차렸다.
프로그램은 “짠돌이라고 해서 다 같은 짠돌이는 아니다. 강씨는 손님에게는 아낌없이 퍼주고 넉넉히 얹어주는 인심 좋은 주인이고, 아내에게는 매일 ‘고마워요. 사랑해요’라고 말하는 낭만짠돌이다”고 전한다.


 


ⓒ 남도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