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가화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수빈 아나운서, 10세 연상과 결혼
기사입력  2011/01/16 [12:00]   뉴시스

KBS 조수빈 아나운서(30)가 자신의 고향인 제주에서 결혼했다.
15일 제주도 표선면 해비치 호텔 1층 그랜드볼룸에서 금융 회사원(40)과 부부로 맺어졌다.
KBS 아나운서국 관계자는 “눈이 많이 와 하객들이 식장에 도착하는데 시간이 걸려 예식이 15분 정도 지연됐다”며 “차분한 분위기에서 진행됐다. 남편은 71년생이다. 조수빈 아나운서는 똑똑하니까 행복하게 잘 살 것이라고 믿는다”고 전했다.
조씨는 약 4개월 간의 열애 끝에 이날 결혼식을 올렸다. 제주도는 조씨가 태어나 어린 시절을 보낸 곳인 데다 조용하게 예식을 올리기에 적합해 결혼식 장소로 정한 것으로 알려졌다.조씨는 이날 트위터에 “결혼하는 날입니다. 부모님과 마지막으로 한방에서 잤는데 피곤한데도 이상하게 잠이 안 왔어요. 여러분의 인생에도 축복 가득한 날이었으면 좋겠습니다”고 전했다.   



 



ⓒ 남도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